장점

코코넛 코이어의 장점

원예산업은 단위면적당 더 많은 수량확량(수율)을 요구받을 수 밖에 없는 상황입니다. 수확량 뿐만 아니라 고품질까지- 이 두 마리의 토끼를 잡는 해결책으로 자사는 코코넛 그로우백(Growbag)을 추천하는 바입니다.

코코파이버(Coco fibres)는 모든 식물에게 이상적인 유기질 토양을 제공합니다. 이는 코코넛의 특성상 열대환경에서 풍부하게 잘 자라나고 친환경적으로 자연 재생하는 성격에 기초를 두고 있기 때문입니다. 과거에 사용하던 일반적인 자재(예, 석면)와 달리 100% 미생물에 의해 친환경적으로 자연 분해되는 우수한 생장기재입니다.

지난 수세기 동안 코코넛의 외피(허스크, Husk)는 밧줄, 바닥깔개 그리고 빗자루 등의 생산에만 사용되어 왔습니다. 오랜 기간 동안 밧줄 등을 생산하고 남은 부산물은 그저 방치되고 쌓여져 왔습니다, 하지만 이제는 이들이 식물생장 매개체로서 매우 우수한 재료임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뿌리생장 시스템에서는 30%의 공기투과율이 굉장히 중요한 역할을 하며, 코코파이버(Coco fibres)는 마치 스폰지와 같은 수백만 가닥의 모세혈관 조직으로 구성되어 있어 동시에 수분흡수율을 높이는 토양형성제로서의 작용을 합니다.

코코피트(Cocopeat) 물리적으로 안정적이고 안전한 재료이며, 토양의 형질을 개선하기 위한 친환경적인 토양형성제로서 재사용 또는 재활용하기 편리합니다. 아울러, 기존에 사용하시던 토양에 해로웠던 재료들의 폐기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이점이 있습니다.

이러한 물리적 성격이 식물이 생장하는 동안 줄어들거나 쪼그라들지 않는 유지력을 갖게하며, 코이어만의 특별한 구조가 영양소의 자연분해를 억제하여 정확하고 안정적으로 성장케 하는 재배환경을 만들 수 있습니다.